[고창군] (재)고창식품산업연구원, 정책․이슈브리핑 제3호 ‘탄소제로 시대의 도래와 고창’ 발간
[고창군] (재)고창식품산업연구원, 정책․이슈브리핑 제3호 ‘탄소제로 시대의 도래와 고창’ 발간
  • 김해리 기자
  • 승인 2024.04.09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수산TV 김해리 기자] 전북특별자치도 고창군(군수 심덕섭) ()고창식품산업연구원(이하 연구원, 이사장 심덕섭 고창군수)는 탄소중립 및 무탄소에너지 전환 시대의 도래와 고창을 주제로 한 정책이슈브리핑3호를 발간했다고 밝혔다.

이번 보고서에서 연구원은 "글로벌 차원에서 탄소중립 및 무탄소에너지 전환 요구가 강조되는 가운데, 탄소제로 시대의 도래가 현실화되고 있다"고 평가했으며, "고창군은 이러한 환경 변화에 따른 기회와 잠재력을 충분히 갖추고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고 분석했다.

연구원은 고창군이 가진 주요 자원인 국내 최대 규모 전력실증시험장인 고창전력시험센터와 전북 서남해 해상풍력을 통해 풍부한 무탄소 에너지 및 전력기자재 시험인증 인프라를 기반으로 탄소제로 시대의 선두지위를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또한, 고창군의 탄소제로에너지 생산 및 공급 기반 측면에서 연구원은 해상풍력 외에 영농형 태양광 및 육상풍력 병행 발전, 한빛원전 활용 등을 통해 최소 1.2GW에서 최대 4.7GW까지 무탄소에너지의 공급기반을 갖춰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연구원은 향후 해상케이블 등 각종 전력기자재 및 태양광풍력ESS 실증 수요 증대에 조응한 전력연구원의 기능 확대 및 분원(가칭, 고창전력시험연구원) 유치, 친환경변전소 및 그린핑크수소 실증 등 R&D 등 기능 확대를 통한 연구기반 강화를 주장했다.

이러한 기반 조성을 바탕으로 탄소제로 시대에 조응하는 고창군의 미래를 전기전력기자재 기업 및 글로벌 RE100 기업 유치 등 신산업 생태계 조성 고창군의 산업고도화 및 선진경제 체계 도약 등으로 제시했다

한편, 연구원은 지난 202310월부터, 정부 및 전북특별자치도의 정책 및 고창군 동향 등을 분석하고 고창군의 미래전략과 시사점을 제시하는 정기간행물 정책이슈브리핑(Policy & Issue Briefing)을 발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