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해남군“달디달고 달디단 밤호박!”수확 시작
[해남군] 해남군“달디달고 달디단 밤호박!”수확 시작
  • 김홍범 기자
  • 승인 2024.06.06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밤맛나는 미니단호박 소비자 인기, 공중재배로 깨끗한 품질도 월등

[한국농수산TV 김홍범 기자] 전라남도 해남군(군수 명현관) 대표 특산품인 공중재배 미니 밤호박 출하가 시작됐다.

5월 중순 수확을 시작한 미니 밤호박은 약 일주일 가량의 후숙기간을 거쳐 전국의 소비자들에게 선보여지고 있다.

해남에서 생산되는 미니 단호박은 시설하우스 내 친환경 덕 시설을 이용해 바닥에 닿지 않고 공중에서 재배돼 눌린 자국 없이 모양이 예쁘고, 품질이 월등하다.

특히 밤맛이 나는 우수한 식감으로 밤호박이라는 자체 상표를 달고 출하가 되는 명품 특산물로 꼽히고 있다.

해남 밤호박은 일반 단호박에 비해 영양가가 높고 베타카로틴, 비타민 B1, B2, C등이 풍부해 면역력 강화와 피부미용 및 다이어트 식품으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당도가 12브릭스 이상으로 달콤하지만 저항성전분이 다량 함유되어 체중조절과 비만예방에 탁월한 효능이 있다.

해남군은 지난 2005년 미니 밤호박을 군 특화작목으로 지정, 생산과 가공, 유통 등 안정적 생산기반 구축과 2기작 재배, 가공식품 개발 등 기술 보급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올해는 관내 300여농가, 80에서 밤호박을 재배, 115여억원의 소득을 올릴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